8.15 성명서

작성자: 최고관리자님    작성일시: 작성일2020-08-20 20:44:22    조회: 918회    댓글: 0

8.15 성 명 서

인천시 강화군 선원면 강화동로 814

전화 02)795-3315~6 팩스 02)795-6400 

www. victims.com 메일 sinsinwon@hanmail.net

 

아베총리는 전쟁부활 기도의 평화헌법 9조의 개악을 즉각 중단하라.

<일본이 전쟁 가능국>으로 부활면 일본인들의 목숨이 태평양전쟁 당시처럼 수백 수천만 명이 희생될 것이다. <호전광>으로 돌변한 아베총리의 탄핵을 즉각 실시하라.


광복 75주년을 맞으면서 태평양전쟁희생자들은

한일양국의 희생자문제 해결방치에 분노한다.

 

아베총리일본의 침략도 위안부의 강제연행도 없었다고 거짓선동하면서 한국의 독도까지 일본 영토라고 자국 교과서를 왜곡해 허위교육을 시키면서 전쟁을 해서라도 빼앗아야한다는 주장을 하고 있다. 더욱이 아베총리는 극우우익들과 부합해 공격용미사일 준비 등 평화헌법 9조 개악으로 전쟁 가능국이 되고자 한다.

 

하지만 한국정부는 태평양전쟁의 가장 큰 피해국이자 인접국 이면서도 일본정부에 대응이 미흡하고 종전 75년이 지나도록 희생자의 제반문제 해결도 없고 마무리도 못하고 외교권을 상실하고 있다.

 

이에 태평양전쟁희생자들은 양국정부에 참담한 분노가 인다.

<75년간 방치된 제반문제들을 조속히 해결하라. >

 

- 일본정부와 아베총리는

 

1. 미불임금 공탁금도 일본후생성(군인, 군속)과 일본 중앙은행(노무자, 여자근로정신대 등)에 버젓이 예치한 한국인 미불임금 공탁금을 왜 감추고 방치하는가? 즉각 한국인 미불임금 공탁금을 반환하라.

2. 한국인 군인군속 36만명(일본관보게재)을 회담이후 243,000여명으로 축소 공개하였지만 2019.4월경 일본 후생성은 12만명 행방불명(연행된 군인, 군속, 소년항공병-1945.1.1~8.15까지)을 공식 인정했다. 즉각적인 명단 공개와 대책강구를 촉구한다.

 

3. 전쟁 가능국 전환과 일본의 재무장을 반대한다. 평화헌법 9조 개악을 즉각 중단하라.

 

4. 독도에 대한 교과서 왜곡을 중단하고 독도침략을 즉각 중단하라.

 

5. 한국대법원 판결을 이행하고 제반문제해결을 즉각 실시하라.

- 대한민국정부는

 

1. 태평양전쟁희생자 문제에 정대협 설립으로 개입하여 30년간 희생자들을 우롱했고 문제해결에 방해공작만 일삼아온 정대협(정의연)을 즉각 해체하라.

 

2. 태평양전쟁희생자 문제는 전후 75년간 방치되었으며 세계사에 전무후무한 미해결 문제이다. 이는 한국정부의 책임이 막중하다. 특히 정대협이 설립되고 위안부문제는 여성부와 정대협의 고유권한으로 전락했다. 수많은 비리와 방해공작으로 위안부 문제해결을 퇴보시켰다.

 

3. 종전 75년 미해결 희생자문제의 조속한 해결을 강력히 촉구한다.

 

                                2020. 08. 15

 

 

사단법인 태평양전쟁희생자유족회

중앙회 양순임 회장외 임원일동

 


대표 양순임 회장 010-7212-3132 담당 이영웅 이사 010-2042-6331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